KIA NC전 이럴수가... 9회에만 홈런쇼 > 탐방이용후기

본문 바로가기

탐방이용후기
KIA NC전 이럴수가... 9회에만 홈런쇼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요정쁘띠 작성일19-12-06 07:38 조회13회 댓글0건

본문

 KIA는 이대로 끝낼 수 없었다. 9회 초 2사 이후 최형우가 원종현의 4구 137km짜리 포크볼을 잡아당겨 동점포를 쏘아 올렸다. 비거리 115m. 최형우는 KBO리그 7번째로 12년 연속 두 자릿수 홈런을 기록했다.

하지만 NC의 기세는 꺾이지 않았다. 9회 말 선두타자로 나온 모창민이 전상현의 2구 121km짜리 커브를 잡아당겨 왼쪽 담장을 넘기는 끝내기 솔로 아치를 그려냈다.



http://sports.chosun.com/news/ntype.htm?id=201906080100049730003366&servicedate=20190607